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인문연구 , 2007년, pp.133 - 164  
본 등재정보는 저널의 등재정보를 참고하여 보여주는 베타서비스로 정확한 논문의 등재여부는 등재기관에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다문화주의적 한국사회를 위한 전망
A Study on the Korean Translation of Saramdaum(사람다움) and Saramdeam(사람됨) for the Chinese Philosophical Word Ren(仁) -The Cases and Methods for the Translation of Chinese Philosophical Concepts-

장세룡 
  • 초록

    이 논문은 최근 외국인노동자와 결혼이주여성의 급격한 증대로 나타난 한국사회의 다문화 현상을 신자유주의, 민주주의, 민족주의와 연결시켜 검토하는데 목적이 있다. 그 동안 우리는 근대국민국가 형성에 강박관념을 가지고 단일민족 순혈주의 전통을 강조하는 교육을 받아왔다. 그러나 민족을 상상의 공동체(베네딕트 앤더슨) 또는 자본이 산업화에 대중을 동원하는 체제(에른스트 겔너)라는 관점을 수용하지 않는다 해도, 민족은 결코 고정된 실체가 아니라 부단히 생성중의 실체이다. 순혈의 민족이란 어디에도 존재하지 않는다. 한민족 역시 역사의 부침을 거치면서 많은 이웃 민족구성원들과 혈통과 문화에서 혼합되었다. 민족주의 자체도 내부에 많은 다차원적 요소를 가지면 다문화 사회와 다문문화주의 정책을 수용하는 것이 민족주의와 반드시 충돌하는 것도 아니다. 지금 자본주의 세계화라는 또 다른 역사적 이유로 '다민족 다인종'의 다문화 사회가 대두하는 것은 불가피한 현실이다. 당면과제는 이 현상을 혼란 요소로 만들지 않으면서 다원적 민주주의를 실현하여 사회정치적 통합을 성취하는 것이다. 이를 위해서는 다문화 사회의 소수자들이 가지는 이중 귀속의식과 사회정치적 권리를 인정할 필요가 있다. 그 때 한반도는 동아시아인들의 자유로운 이상을 실현하는 공동체로서 위상을 가질 것이다.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