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장승에 관한 考察 : 現代美術과의 連關性에 관하여 원문보기

  • 저자

    정학현

  • 학위수여기관

    水原大學校 大學院

  • 학위구분

    국내석사

  • 학과

    미술학과

  • 지도교수

  • 발행년도

    1998

  • 총페이지

    v, 79 p.

  • 키워드

  • 언어

    kor

  • 원문 URL

    http://www.riss.kr/link?id=T8953948&outLink=K  

  • 초록

    그 옛날 장승은 視上들에게 마을의 수호신으로, 里程標로 民間信仰의 對象으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해 왔다. 그 당시의 閉鎖的인 傅統社會에서 외부로부터 받게되는 영향은 위험한 것이라는 인식하에 祖上들은 외부에서의 영향을 경계하였다. 장승은 공동체의 상징적 존재로서 2000여년의 역사 속에서 전승되어졌고, 그것은 민간신앙 형태로 이어져 오면서 하나의 문화형태로 부상하게 된다. 그 성격은 單純性, 持續性, 集團性의 특성을 갖춘 생활감정에 바탕을 둔 민중예술로 민간신앙의 미의식을 지니고 있다. 이들 장승의 形態上의 表現에 있어서는 정해져 있는 규범이 있었던 것보다는 한 지역의 共同體의 象徵的 存在로 제작되었으며, 제작이 반복되는 동안 한 공동체라는 제한된 지역안에서 特徵이 생기고 造形이 이루어졌다. 지금 우리가 살고있는 이 시대는 미술의 表現方式이 多樣化 현상을 보이고 있다. 긍정과 부정이 공존하면서 전개되고 있는 이 상황은 우리의 本質探究라는 예술행위 속에서 問題의 對象이 되어왔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하나의 조형행위를 통한 時代的 發言力은 그다지 明確性을 보이고 있지 않은 것이 지금의 현실이다. 傳統文化에서 基層文化는 고대로부터 변화, 발전이 없이 存續의 槪念으로 이어져 왔으며 無意識的으로 지금 우리 現代人의 內面에 잠재되어 있다. 장승 또한 基層文化의 한 부분으로, 그것으로부터 전해지는 정신성과 내면성을 看過해서는 안될 것이다. 본 논문에서 論하고자 하는 장승조각은 基層文化의 士俗信仰에서 나타나는 造形物이다. 이러한 土俗信仰的 조형물은 그 연구에 있어 다각적 방법이 요구된다. 첫째, 민속학적 고찰, 둘째, 민속학적 고찰에 인류학, 고고학 방식을 도입한 연구, 셋째, 민중생활사 내지는 민중사적 시각의 방향, 넷째, 미술사적 고찰로 분류할 수 있다. 본 논문에서는 장승의 미술사적인 면을 살펴보았다. 서른에서는 본 논문이 目的과 방법 그리고 範圍를 기술하였다. 단원 II에서는 장승의 발생과 변천 또 그 명칭을 살펴보았으며 그 기원 및 전개과정을 살펴보았다. 단원 III에서는 장승의 形象과 그 기능에 따른 내용과 그것의 민간신앙적 造形性의 意味와 미술사적 견지에서의 造形性을 영·호남 지역의 돌장승에서 선별하여 살펴보았다. 단원 IV에서는 장승이 갖는 상징성을 민속신앙과의 연관성에서 살펴보고 또한 솟대, 입석 등 諸般 다른 요소들과 장승과의 관계를 통하여 보여지는 象徵性을 살펴보았다. 단원 V에서는 장승을 現代造形的 시각으로 살펴보며 그것을 통하여 장승의 미술사적 의미는 무엇인가를 짚어 보았다. 또 그것이 현대미술 속에서 어떠한 형식으로 연계되어지고 있으며 그 의미는 어디에 있는가를 考察해 보았다. 결론에서는 장승과 같은 基層文化의 민간신앙적 조형물이 갖고 있는 정신적 또는 외형적 형식이 人間의 造形行爲에 어떠한 영향을 미쳐 왔으며 현대 미술에 있어서 그것의 수용가치와 그 가능성은 어떠한가를 살펴보았다. 아울러 현대미술에서 다루고 있는 장승의 의미와 표현기법, 상징성 등에 대해 장승, 솟대, 돌무덤 등이 갖는 이미지를 표현하는 몇몇 작가와의 작품 감상을 통해 정리·기술하였다.


    The totem pole in days long long ago took role of a guardian deity of a village and an abject of the popular belief of our ancestors. With understanding that the influence from the outside would be dangerous in the closed, traditional society of those days, our ancestors kept strict guard against the influence from the outside. The totem pole as a symbolic existence of a community has been handed down in a history of a duration a little more than 2000 years, while having been contiuned as a form of popular belief, thereby emerging as a form of culture. It is characterized with simplicity, continuity or durability, and collectiveness; and possesses the populace's aesthetic awareness(sense) of popular belief as if it is the art of the populace whose base is on their emotion of life. In the formal expression of the totem pole, there was not any of established norms, but rather it was produced as it being a symbolic existence of a community; and with the production of it being repeated, some special features of it generated in a certain, limited region, thereby forming the formativeness of it. In this era in that we live, there is a phenomenon of diversification in the method to express fine arts. Such a situation being evolved while the positive and negative coexist has been an object of an issue in the behavior of art so called "the research of essence". In spite of that, it is a reality at present that the remark of times through formative behavior shows less definiteness of it. The base-class culture in traditional culture has been continued as only a concept of continuation with no change and development of it from ancient times; and it lies dormant in the inside of us, modern people, unconsciously. The totem pole is also a part of base-class culture, and the spirituality and internality of it which have been handed down so far should not be overlooked. The sculpture of the totem pole that is intended to discuss about in this study is plastic(formative) figures appearing in the folklore belief of base class culture. Studies of such plastic figures of folklore belief require a multilateral research. Such a kind of research can be classified into; in the first place, a folkloristic study, in the second place, a folkloristic study where introduced by both methods of anthropology and archeology, in the third place, a perspective direction of the history of the populace's life or the history of the populace, and in the fourth place, a study of art history. In this study, however, the aspect of art history of the totem pole has been closely reviewed. In the INTRODUCTION of this study, the purpose, method and scope of this study is described. In UNIT II, the birth, transition and names of the totem pole are reviewed. In UNIT III, figures of the totem pole, content of its function, significance of the formativeness of its popular belief, and the formative nature in terms of art history are referred to some. selected stone totem poles in both the regions of Youngnam and Honam. In UNIT IV, the symbolic nature of the totem pole is reviewed in relation with folk(ethnic) belief; and also all the other elements such as soddai(a stick with a figure of a dragon or fish made out of cloth and attached to its tip, standing in a village in honour of those passing a civil-service examination), ipsuk(a standing stone), etc., their relations with the totem pole, and the symbolic nature seen through those relations are closely reviewed. In UNIT V, the totem pole is reviewed in the perspective of modern formativeness; and through it, the significance of art history of the totem pole is understood. Also, "in what form or style it is linked with modern, fine arts" and "where its significance lies" is studied. In CONCLUSION, "what impact the spiritual or outward form characterized by such a kind of plastic figure of the popular belief of base-class culture as the totem pole has influenced on human, formative behavior" and "in modern fine arts, how are the value of acception of it and its possibility" are reviewed. Additionally, the significance, expressive technique, symbolic nature, etc. of the totem pole which are being dealt in modern, fine arts are refined and described through appreciation of some pieces of work by several artists who express those images characterized by the totem pole, soddai, stone grave, etc.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