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高麗後期 腰線帖裏에 關한 硏究 : 海印寺 遺物 復原 再現을 中心으로 원문보기
(A) Study on the Yo-Sun Chup-Ri in the late period of Koryo Dynasty : Focused on the Reappearance of Remains Restoration of Haeinsa

  • 저자

    정경임

  • 학위수여기관

    昌原大學校 大學院

  • 학위구분

    국내석사

  • 학과

    의류학과

  • 지도교수

  • 발행년도

    2003

  • 총페이지

    vii, 81p.

  • 키워드

    고려후기 요선첩리 해인사 유물 복원;

  • 언어

    kor

  • 원문 URL

    http://www.riss.kr/link?id=T9469847&outLink=K  

  • 초록

    그 시대의 사회와 문화를 반영해 주는 복식 연구의 1차적 자료는 실존하는 유물(遺物)이다. 그러나 소재의 특성상 세월이 지남에 따라 부식되므로 2차적 자료인 문헌(文獻)이나 회화(繪畵)등을 이용하여 연구하는 경우가 많다. 해인사의 불복장(佛腹藏) 유물(遺物)중 요선첩리(腰線帖裏)는 고려시대를 말해주는 실증적(實證的) 자료로서 그 역할이 중요하다. 그런데 2003년 문화재지정(文化財指定) 조사과정에서 이 유물의 재현품(再現品)과 그에 대한 문헌들이 유물과 상이(相異)한 점이 발견되어 재조사를 한 결과 역시 잘못된 부분이 재확인되었다. 이러한 오류(誤謬)를 바로잡기 위해 검증(檢證)을 통하여 유물을 복원재현함과 동시에 체계화된 제작과정을 정립하여 제시하였든 바 그 결과는 다음과 같았다. 첫째 ; 양국(兩國)의 문헌과 회화, 유물을 중심으로 한 첩리(帖裏)와 요선첩리(腰線帖裏)의 고찰(考察)에 의하면 1) 우리나라 첩리와 요선첩리의 기원은 확실한 근간(根幹)을 찾을 수는 없으나 형태면에서는 중국포(中國袍)의 심의(深衣), 질손(質孫), 선오(선오)에서 기인된 것이라고 생각하며, 기록상으로는 원대의 벽적포류(벽적포류)에서 찾아야 한다고 보았다. 요선첩리는 원·명의 변선오자(변선오자)와 요선오자(요선오자)형태에 서 추측할 수 있었다. 2) 중국에서는 첩리와 요선첩리의 명칭표기(名稱表記)와 의미(意味), 형태(形態) 및 용도(用途), 착용범위(着用範圍) 등이 시대에 따라 다양하게 변화하였다. 우리나라 첩리는 중국처럼 시대에 따라 다양하게 변화하였으나 요선첩리의 명칭은 한가지였다. 3) 요선첩리 깃의 형태는 중국에서는 사령(斜領), 곡령(曲領), 방령(方領)의 3가지가 있었으나 우리나라는 직령(直領)깃만 나타났고 동정이 있었다. 우리나라 유물 요선첩리 소매 구성상의 특징은 양쪽 소매가 달린 것과 한쪽 또는 양쪽을 다 탈부착하는 양식이 있었다. 치마주름은 맞주름과 외주름 2가지 형태가 있었다. 4) 양국 모두 직물(織物)은 계절에 따라 다르게 사용되었고 봉제유형(縫製類型)은 솜(유)옷, 겹(겹)옷, 홑(單)옷의 형태였다. 의색(衣色)은 적색(赤色)계통이 가장 많고 청색(靑色), 황색(黃色) 백색(白色)등 다양하게 나타났다. 5) 양국 모두 기록에 나타난 요선의 제작 방법은 길(胴)의 바탕천이나 실을 별도로 준비하여 납짝한 선(끈)으로 접고, 말고, 꼬고, 땋거나 짜서 허리에 덧대는 유형이었다. 요선의 색은 바탕색과 같거나 다르게 나타났다. 요선의 수는 3줄에서 최고 340여 줄까지였다 양국 모두 착용범위가 황제(皇帝)에서 시종(侍從)에 이르기까지 남, 녀, 노, 소 구분없이 널리 애용되었다. 이는 이 옷의 구성상의 기능성과 상 하 대등한 입장 고수 등의 심리면, 품위있는 미적인 측면등에서 연유한 것이라 생각되었다. 둘째 ; 유물 요선첩리 관련 문헌과 재현품 조사 분석에 의하면 1) 요선은 바탕천(비슷한 천)을 별도로 준비하여 0.5cm나비의 좁은 끈으로 접어서 덧대어 주었으나 문헌에는 "요선은 따로 선을 댄 것이 아니라 길의 바탕천을 그대로 턱(tuck)의 형태로 접어서 턱 아래위에 두 줄로 곱게 온당침하였다"로 기록(記錄)되어 있었고 2) 요선의 안쪽에는 생초(생초)안감을 대어 3겹 바느질로 하였으나 "길의 내측 요선 부위에는 온당침한 바느질 땀자국이 보이지 않도록 약 13cm나비의 고운 생사로 안을 대고 감쳤다". 라고 하였다. 이는 관련문헌에 잘못 기재되었으며, 또한 조사된 재현품도 문헌에 기재된대로 제작되어 유물과 다르게 만들어 진 사실을 알았다. 셋째 ; 유물 요선첩리의 조사연구 분석 결과에 의하면 1) 유물 요선첩리는 함께 수습한 계첩연대와 옷에 쓰인 묵서의 인명과 관직, 구성상의 특정양식, 타 유물과의 비교검토 등으로 미루어 1326년부터 1384년 사이에 조성된 14세기경, 즉 고려후기의 의복으로 추정하였다. 2) 유물의 재료와 색은 훈색(훈색)의 고운 저포(紵布)이다. 깃은 직령에 목판형 이중깃이고 등바대는 세조각 분리형이다. 요선은 바탕천으로 따로 만들어 허리에 덧대었고 요선부분 안쪽에는 안감을 대어 3겹 온당침하였다. 치마는 총 여덟폭으로 2cm 맞주름을 잡았다. 넷째 ; 유물 요선첩리의 바느질 방법에 대한 오류 검증결과를 토대로 하 여 유물을 복원재현하고 그 제작과정을 정립하여 제시하였다. 복원재현의 주바느질은 홈질, 감침질, 반당침, 온당침, 쌈솔이었다.


    The primary materials in the study of garments to reflect society and culture at that time, are existing remains. Because these materials are corroded on the characteristic of them as times go by, People usually study about the secondary materials such as literatures or pictures for it. Yo-Sun Chup-Ri, one of the positive Buddhist costume remains of Haein-sa is actually an important data to show the characteristic of the Koryo's dresses. By the way, in the process of registering Yo-Sun Chup-Ri as cultural property in 2003, it was found the reproduction of this remain and literatures about it differed from the one which it was. As a result of the reinvestigation, wrong parts related to it was reaffirmed. So this study suggests the way that the systematic making process of this remain is restored and reproduced. The results are as follows. First, comparing and investigating Chup-Ri and Yo-sun Chup-Ri from the view of the literatures and pictures of China and Korea, 1) The origin of Chup-Ri and Yo-Sun Chup-Ri in Korea is not certain. However, it derived from Sim-ui, Zilson and Sun O of Chinese clothes on their forms and came from Beokjukporyu of Yuan period on records. We were able to infer Yo-Sun Chup-Ri from BeonSun 0 form of Yuan and Ming. 2) In China, names, meanings, types, usages and wearing ranges of Chup-Ri and Yo-Sun Chup-Ri diversely changed as times went by. In Korea Chup-Ri diversely changed as it did in China, but the name of Yo-Sun Chup-Ri didn't. 3) In China, the forms of Yo-Sun Chup-Ri's collars were as follows: SaRyung, KokRyung and BangRyung. However, in Korea there was only JikRyung in the form of collar on Yo-Sun Chup-Ri and Dongjung appeared. The characteristic of making Yo-Sun Chup-Ri sleeves was the form of Yo-Sun Chup Ri with both sleeves and the one with detachment and attachment of one-side sleeve or both sleeves. Opposite fold and single fold were the forms of skirt fold. 4) In both countries, diverse cloths were used according to seasons and the forms of sewing were cotton cloth, layered cloth and single cloth. The most color of the costumes were red. There were also blue color and yellow one, etc on them. 5) In both countries, making the method of Yo-Sun mentioned in records was folding, rolling, twisting, braiding or weaving it by using a thin line(string) and putting it over the waist part of clothes by preparing the material of the large section of cloth or thread separately. The color of Yo-Sun was the same as the one of background color. The number of line in Yo-Sun was from 3 to 340 in maximum. In both countries, Yo-Sun was usually used regardless of social positions, sex, aged and youth in wearing range. Second, investigating and analysing the literatures and reappeared products related to Yo-Sun Chup-Ri. 1) They prepared the material of the large section of cloth(the cloth similar to it) separately in making Yo-Sun, folded it by using narrow string which is 0.5cm in width and put it over the waist part of clothes. But the literatures related to Yo-sun said, "They didn't apply line to cloth separately in making Yo-Sun. In making Yo-Sun, they folded the material of the large section of cloth into the form of tuck as it is and did the Ondangchim smoothly in two lines up and down tuck." 2) They applied lining of thin silk to the inside of Yo-Sun and sewed it three-fold. But the literatures said, "They applied smooth thin silk to it and hemmed it so that there might not be sewing stitch marks which were showed by means of doing "OndangChim" in the part of inside Yo-Sun parts of the large section of cloth." In conclusion, there were mistaken records in Yo-Sun-related literatures, the reproduction of Yo-Sun was made according to them and it was made differently from this remain. Third, the results of investigation, study and analysis of Yo-Sun Chup-Ri are as follows, 1) We can infer that Yo-Sun Chup-Ri, was the cloth of Koryo Era formed between 1326 and 1384, KyeChupYeondae by probation, special forms in a person's name, government service and construction of calligraphies which were written in cloth and by comparison with other remains considered. 2) The material of this remain is smooth ramie cloth and the color of it is pleochroic halo. The collar of it is a doubled collar, which is the type of JikRyung and wooden board and the neckband sewed in unlined garments of it is 3 pieces separation type. They used the material cloth, applied it to the waist part of it and made Yo-Sun. In Yo-Sun parts, they applied lining to it and did the "OndangChim" in three-fold. Skirt was 8 widths in total and 2cm in opposite folds. Fourth, we restored and reproduced this remain and proved and presented the making process of it, on the basis of inspection results of mistakes in sewing methods in Yo-Sun Chup-Ri, which is a remain now. The main sewings of restoration and reproduction of it were Running Stitch, Hemming, banDangChim, OndangChim and Ssamsol.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