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대학생의 가족체계, 자아존중감 및 대인관계간의 관계 원문보기
(A) Study on Family System, Self-esteem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 of Colleage Students

  • 저자

    김미혜

  • 학위수여기관

    호서대학교 여성문화복지대학원

  • 학위구분

    국내석사

  • 학과

    상담심리 전공

  • 지도교수

  • 발행년도

    2004

  • 총페이지

    72p.

  • 키워드

    대학생 가족체계 자아존중감 대인관계;

  • 언어

    kor

  • 원문 URL

    http://www.riss.kr/link?id=T10050831&outLink=K  

  • 초록

    본 연구에서는 대학생이 지각한 가족체계와 자아존중감이 대인관계에 미치는 상대적 영향력을 확인하고 각 변인간의 관계를 밝히고자 하는데 그 목적이 있다. 본 연구가설을 검증하기 위하여 충남 소재 H대학교 기숙사 학생들 가운데 무선 표집한 355명(남:182, 여:173)을 연구대상으로 하였다. 연구도구로는 Olson 등(1985)이 개발한「가족응집성 및 적응성 척도」FACES(Family Adaptability and Cohension Evaluation Scale)Ⅲ, Rosenberg(1965)가 제작한 「자아존중감 척도」SES(Self- Esteem Scale), 그리고 Schien 등이 개발한 「대인관계 척도」를 사용하였다. 자료의 처리는 SAS 8.0 프로그램을 사용하였으며, 변량분석, 중다회귀분석, 경로분석(Stepwise lisrel 8.30)등을 실시하였다. 본 연구의 주요 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성별에 따른 가족응집성, 가족적응성, 가족체계유형, 자아존중감 및 대인관계의 차이를 검증한 결과 자아존중감과 대인관계 하위요인 중 만족감, 의사소통, 개방성에서 성별에 따라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그러나, 가족체계와 대인관계 전체에서는 성별에 따른 차이가 나타나지 않았다. 둘째, 가족응집성 수준에 따른 자아존중감, 대인관계에서의 차이를 검증한 결과 자아존중감, 대인관계 및 하위요인 모두에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즉, 가족응집성 수준이 매우 연결될수록 자아존중감과 대인관계 수준은 높아졌다. 셋째, 가족적응성 수준별 자아존중감과 대인관계 능력에 있어서 통계적으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또한 대인관계 하위영역별 수준도 민감성의 영역을 제외하고 모든 요인에서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즉, 가족적응성 수준이 매우 융통적일 때 자아존중감 수준과 대인관계 점수가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가족체계유형에 따라 자아존중감과 대인관계능력에 유의한 차이가 나타났다. 즉, 극단가족에서 균형가족 체계유형으로 갈수록 자아존중감과 대인관계수준이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다섯째, 가족응집성, 가족적응성, 가족체계유형 및 자아존중감이 대학생의 대인관계에 미치는 상대적인 영향력을 검증하였다. 그 결과 대학생의 대인관계에 가장 많은 영향을 미치는 변인은 자아존중감으로 나타났으며 그 다음은 가족응집성과 가족적응성으로 나타났다. 여섯째, 가족응집성, 가족적응성, 자아존중감 및 대인관계간의 인과적 관계를 검증하고자 경로 분석을 한 결과, 가족응집성과 가족적응성에서 자아존중감으로 가는 경로, 자아존중감에서 대인관계로 가는 경로가 통계적으로 유의하여 가족응집성·가족적응성과 대인관계간의 관계에서 자아존중감의 매개효과가 나타났다. 그러나, 가족응집성이나 적응성에서 대인관계로 가는 경로도 유의하여 자아존중감이 가족응집성이나 가족적응성과 대인관계사이의 관계를 완전히 매개하지 못하고 부분적으로 매개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본 연구는 대학생이 지각한 가족체계 및 자아존중감이 대인관계특성을 예측할 수 있는 요인임을 알 수 있게 해주며 대학생의 대인 갈등시 가족체계적 관점에서 상담의 접근 필요성을 제기해준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relationships among family system, self-esteem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 of college students. In this study, it showed how college students perceived family system and self-esteem as factors in their interpersonal relationship. Approximately, 355 colleage students(male 182, female 173) were used as subjects. The measurement scales used were FACESⅢ(Family Adaptability and Cohesion and Evaluation Scale) by Olson (1985), SES (Self-Esteem Scale) by Rosenberg (1965), and Schien's Relationship Scale. The data was analyzed using SAS 8.0 program, hierarchial multiple regression, path analysis, and Stepwise lisrel 8.30. The major findings of the study were as follows: First, the family cohesion, family adaptability, family organization, and self-esteem in gender differentiation. There were partially significants between the genders in terms of self-satisfaction, communication, and in the subordination of self-esteem. But there was no difference in family system and interpersonal relations according to gender. Second, there were partially significant differences according to the level of family adaptability in terms of self-esteem and interpersonal relations. Third, statistically there were parti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the self-esteem and ability of interpersonal relations in the level of family adaptability. The level of subordination of interpersonal relationship, except the realm of sensibility also appeared to have partially significant difference in all factors. Furthermore, the level of self-esteem and interpersonal relation score were higher when family adaptability was more accommodative. Fourth, there were partially significant differences in the level of self-esteem and the ability of interpersonal relations according to the types of family system. That is, it was higher in the balanced family structure than the unbalanced family. Fifth, that family cohesion, family adaptability, type of family system, and self-esteem affected the student's interpersonal relation. The result showed that the foremost variable factor of college student's personal relation was self-esteem, and next was family cohesion. Sixth, the result of path analysis to prove the cause and effect in the student-perceived family cohesion, family adaptability, self esteem, interpersonal relation was from family cohesion, and family to self esteem to personal relationship. Results showed that affection was a factor in developing self-esteem among the family cohesion, family adaptability, and interpersonal relations. But the path from family cohesion, family adaptability to interpersonal relation have significant differences. Thus, self esteem cannot fully be a mediating factor between family cohesion, family adaptability and interpersonal relationship, but just partially. The research revealed that the factors, family structure and self-esteem are predictors of interpersonal relations. Therefore, this study recommends that in dealing with personal related conflicts among college students, there is a necessity to approach them with counseling in the view point of family system.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