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조미채소 주산지 토양의 Arbuscular 균근균 포자밀도에 관한 연구 원문보기
Studies on Arbuscular Mycorrhizae Spore Density on Soils of Major Stasoning Crop Cultivation Areas

  • 저자

    김홍림

  • 학위수여기관

    順天大學校 大學院

  • 학위구분

    국내석사

  • 학과

    농화학과

  • 지도교수

  • 발행년도

    1999

  • 총페이지

    63p.

  • 키워드

    채소 Arbuscular 균근균;

  • 언어

    kor

  • 원문 URL

    http://www.riss.kr/link?id=T10062764&outLink=K  

  • 초록

    본 연구의 목적은 Arbuscular mycorrhizal균근균과 토양의 물리화학적 특성과의 관계를 구명하고자 실행하였다. 양념채소 주산단지 조사결과 포자의 형태특성에 따라 4개의 속과 5개의 종을 확인할 수 있었으며 관찰한 속은 Acaulospora, Gigaspora, Glomus, Sclerocystis이며 이중 균주의 종이 확인된 종은 Glomus속 3종, Gigaspora속 2종으로 Glomus clarum, G. intraradices, G. etunicatum, Gigaspora margarita, Gi. rosea 등이었다. 특히 산성토양에서는 Acaulospora속과 Gigaspora속의 포자가 우점하는 경향을 보였다. 일반적으로 현지포장의 arbuscular균근균의 감염실태인 수지상체(arbuscule)와 낭상체(vesicle), 균사(hyphae)를 관찰한 결과 감염정도가 비교적 낮은 20∼40% 정도의 감염율을 보였으나 관찰된 포자의 크기는 주로 45∼250㎛직경의 크기를 보였다. Arbuscular mycorrhizal균근균 포자밀도는 양토, 사양토, 미사질양토, 식양토의 순으로 높았으며 pH의 경우 마늘은 6.1∼6.5 범위가 33.3%였고, 양파는 5.0∼6.0범위, 그리고 고추는 5.0(31.8%) 이하에서 가장 많은 분포를 보였다. 유기물함량은 작물과 관계없이 1∼4%에서, 유효인산은 고추가 400∼800㎎/㎏, 마늘 600∼800㎎/㎏, 양파가 800∼1000㎎/㎏ 범위에서, NO_(3)-N의 경우 50㎎/㎏에서 주로 분포하였다. 작물에 따른 포자밀도분포는 양파, 마늘, 고추의 순 이었다. 타 작물과 윤작체계를 갖는 양파와 마늘지배지 토양의 평균 pH는 6.0 이상을 보였으나 경작기가 상대적으로 길어 단일 작물 재배체계를 갖는 고추재배지의 평균 pH는 5.5를 보였으나 토양 pH에 따른 mycorrhizal 밀도는 상당히 폭넓게 분포하는 것으로 관찰되었다. 조사지역의 유기물함량은 1∼4% 수준을 나타내고 있으며 포자의 분포는 2∼3% 함량에 주로 분포하였다. 일반적인 인산함량은 719.4∼745.6㎎/㎏이었으나 1.700㎎/㎏을 상회하는 농도에서도 포자를 확인할 수 있었다. NO_(3)-N의 함량은 50㎎/㎏ 이하였으며 작물에 따른 차이는 나타나지 않는 것으로 조사되었다.


    This study was performed to elucidate the relationship between the physico-chemical properties of soils and the density of arbuscular mycorrhizal fungi. In the major seasoning crop cultivation areas investigated, 4 genus and 5 species of mycorrhiza were identified by the observation of spore characteristics, and the genus observed are Acaulospora, Gigaspora, Glomus, and Sclerocystis and the species identified are as follows ; Glomus clarum, G. intraradices and G. etunicatum, and Gigaspora. margarita, Gi. rosea. Among them, Acaulospora and Gigaspora were dominant species in the acid soils In general, the status of plant infected by mycorrhiza revealed arbuscule, vesicle and hyphae but not abundant so that the infection rate was about 20∼40%. The observed spores was diverse in size with the range of 45∼250㎛. The spore densities of arbuscular mycorrhiza in soils were high in order of loam, sandy loam, silt loam, and clay loam. In relation to the soil pH, the spore densities were high in the range of pH 6.1∼6.5(33.1%) in garlic, in pH 5.0∼6.0 in onion, in 5.0(31.8%) in red pepper respectively. There was no significant correlation between the mycorrhiza spore densities and the soil organic matter contents but the optimum available phosphate contents for the sporulation of mycorrhiza was supposed to be 400∼800ppm in pepper, 600∼800ppm in garlic and 800∼1000ppm in onion respectively whereas the adequate NO_(3)-N contents was under 50ppm. The spore density was high in order of onion, garlic, and red pepper. The soils of garlic and onion cultivation areas where the crop rotation is conducted usually, the average pH of the soils where the mono-cultivation is prevailing, such as in pepper cultivation areas, the average pH represented 5.5. In terms of phosphate, from 719.4 to 745.6㎎/㎏ of available phosphate contents were in general in the investigated cultivation areas but unexpectingly, mycorrhizal spores was observed in some soils over 1,700㎎/㎏ of phosphate contents. In terms of organic matter contents, in the investigated areas, the range of organic matter contents was 1 to 4% but the sporulation was abundant in the range of 2 to 3%. NO_(3)-N contents were generally under 50ppm and there were no great differences among red pepper, garlic, and onion cultivation areas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