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뇌졸중 환자 부양자의 부양부담 결정 요인 연구 원문보기
(A) Study on the Determining Factors in the Burden Born by Care Givers of Stroke Patients

  • 저자

    윤준식

  • 학위수여기관

    호남대학교 대학원

  • 학위구분

    국내석사

  • 학과

    사회복지학과

  • 지도교수

  • 발행년도

    2004

  • 총페이지

    vi, 93p.

  • 키워드

    뇌졸중 환자 부양자 부양부담 사회복지;

  • 언어

    kor

  • 원문 URL

    http://www.riss.kr/link?id=T10070137&outLink=K  

  • 초록

    본 연구는 뇌졸중 환자 부양자의 부양부담 경감을 위한 사회사업적 개입 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부양부담 영역을 세분화하여 다양한 측면에서 부양부담에 영향을 미칠 수 있는 부양부담 요인들을 찾아내고 부양부담과 사회복지 서비스 기대 욕구의 관련성을 살펴보고자 진행되었다. 따라서, 뇌졸중 환자 부양자의 부양부담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은 무엇이며, 부양부담과 사회복지서비스 기대욕구의 관련성 여부를 연구문제로 상정하였다. 본 연구의 대상은 뇌졸중 환자를 실제적으로 보호하고 있거나 책임을 지고 있는 주부양자이며, 연구의 표본 선정은 병원과 사회복지시설을 이용하고 있는 뇌졸중 환자 주부양자들 중에서 임의표본 추출하였다. 자료 조사방법은 자기보고식 설문조사를 실시하였다. 설문지는 250부가 배부되었으며, 이중 총 160부가 회수되었다. 이 가운데 조사연구에 적합하지 않은 응답지 17부를 제외하고 133부가 분석 자료로 사용되었다. 연구목적 달성을 위해 부양자의 자기 효능감, 사회적지지, 공식적 서비스 만족도, 부양자의 건강상태, 사회복지서비스 기대욕구, 이용 가능한 구체적 사회복지 서비스, 부양부담감, 환자의 일상생활수행 능력을 측정하였다. 환자의 특성, 부양자의 개별적 특성, 사회 환경적 특성이 부양부담에 미치는 영향을 알아보기 위해 다중회귀분석 방법을 사용하였는데 분석결과를 요약하면 다음과 같다. 첫째, 환자의 특성과 관련된 요인만을 투입하여 부양부담에 미치는 영향력을 살펴보았는데, 뇌졸중 환자 부양자들은 환자의 일상수행능력이 높을수록 전체 부양부담이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부양부담 영역들을 세분화 하여 살펴본 결과, 시간 의존적 부양부담, 신체적 부양부담, 발달 단계적 부양부담을 경감시키는 것으로 드러났다. 둘째, 부양자의 특성과 관련된 요인만을 투입하여 부양부담에 미치는 영향력을 살펴보았는데, 부양자의 개별적 특성으로서 자기 효능감은 전체 부양부담 및 모든 하위 차원의 부양부담을 감소시키는데 유의미한 영향을 주었다. 부양자들은 부양부담을 부양자 자신의 복합적 문제로 받아들이기 때문에 자기 효능감을 부양부담 극복을 위한 중요한 심리적 대처기제로 사용하고 있었다. 부양자들은 자신의 건강상태가 좋을수록 전체 부양부담은 물론, 하위 영역의 신체적 부양부담, 시간 의존적 부양부담, 정서적 부양부담, 발달 단계상의 부양부담이 감소하였다. 셋째, 사회 환경적 특성과 관련된 요인만을 투입하여 부양부담에 미치는 영향력을 살펴보았는데, 사회적지지가 높은 부양자는 전체부양부담뿐만 아니라 재정적 부양부담을 제외한 모든 하위차원의 부양부담이 감소하였다. 특히, 사회적 지지는 신체적 부양부담의 감소에 가장 많은 영향을 주었다. 공식적 서비스 이용에 만족한 부양자들은 전체 부양부담은 물론, 하위차원의 재정적 부양부담, 신체적 부양부담, 발달단계상 부양부담이 감소하였다. 공식적 서비스는 병원에 비해서 비용이 저렴할 뿐만 아니라 높은 만족도가 구매비용 상쇄 효과를 발생시킴으로써 재정적 부양부담이 감소한 것으로 파악된다. 반면에 서비스 이용 불만족 부양자들은 정서적 부양부담과 재정적 부양부담이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넷째, 가장 우선적인 개입이 필요한 영역을 확인하고 부양부담을 총체적으로 이해하기 위해 시행된 통합모델은 부양부담 요인으로 확인된 독립변수들을 모두 투입한 상태에서 변수들 간의 상대적인 영향력을 비교하였다. 자기 효능감, 사회적지지, 일상생활 수행능력, 사회복지서비스 이용 만족도, 건강상태 순서로 이들 변수들은 전체부양부담 감소에 영향을 미쳤다. 통합적 모델에서 자기 효능감은 전체 및 하위차원의 부양부담 요인으로 매우 중요하게 작용하였다. 신체적, 재정적 부양부담을 제외한 모든 영역에서 비교적 고른 영향력을 미쳤다. 공식적 서비스 이용 만족은 부양자 자신의 신체, 정신적 건강을 도모하고 자신의 인생 주기 발달 과정에 참여가능토록 함으로써 전체 부양부담을 감소시킨 결과를 가져왔다. 반대로 공식적 서비스가 불만족스러울 경우는 정서적 부양부담이 증가하였다. 다섯째, 부양부담과 사회복지 서비스 기대욕구의 관련성을 살펴보기 위해 부양부담과 사회복지 욕구에 대해 Pearson 적률상관관계 계수를 확인하였다. 전반적으로 부양자들은 신체적, 사회적, 발달 단계적, 정서적 부양부담을 느낄 경우 집안일, 환자 간병 등 도구적지지 욕구를 원했다. 그리고 신체적, 사회적, 재정적 부양부담이 발생하면 지역사회지지 망으로부터 도움을 받길 원했다. 즉, 부양자들은 만족할만한 공식적 서비스가 부재한 상황에서 간병, 집안일 도움 등 도구적 지원 욕구를 지역사회지지 망이 대신해 주기를 바라고 있었다. 아울러, 해야 할 일은 많고 신체적 부담을 느낄 때는 대처방법이나 재활정보 등 전문적 지지상담을 원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사회적 지원은 간병제공 등의 도구적 지원을 하는데 한계가 있기 때문에 만족할만한 수준의 공식적 서비스가 우선되어져야 한다. 그런 다음 재활정보 안내, 대처방법 교육, 자기 효능감 향상 등 전문적지지 상담을 제공해야 한다. 공식적 서비스와 사회적 지원 그리고 전문적 상담 서비스가 삼위일체가 되어야 한다.


    The study aims at locating the care-giving burden factors which may have impact on the care giving burden in various aspects by ramifying the burden areas and reviewing the relations between the care giving burden and social welfare service need in order to come up with a social work intervention measure to alleviate the care giving burden born by the care-givers of stroke patients. So, the study reviewed as its research topics both the factors that have impacts on the care giving burden felt by the care-givers of stroke patients and the relations between the care giving burden and social welfare service need. The subject of the study is the main care givers who are either actually taking care of stroke patients or responsible for the care in any way. The sample of the research was randomly selected from the main care givers of stroke patients who are making use of hospitals and social welfare facilities. The data research was done by the surveying method of self-report. Two-hundred fifty questionnaires had been distributed, and 160 of which were retrieved. Excepting 17 responses that had been classified as unsuitable, 133 of them were put into the analysis. To achieve the research goal, the study evaluated the self-efficacy of the care givers, social support, satisfaction with social services, the health of care givers, social welfare service need, really available social welfare service, care giving burden felt by the care givers and patients' routine activity performing capability. To find the impact that the patient peculiarity, the individual characteristic of the care givers and social environmental peculiarity had on the care giving burden, the study mobilized a multiple regression analysis, which resulted in the following: First, with the input of only the factors related to patients' peculiarity, the study examined the impact on the care giving burden and found that the more the patient can perform his own routine activity, the less the overall care giving burden was for the care givers of stroke patients. With the ramification of care burden areas, the study examined those areas and found that time-dependence care giving burden, physical care giving burden and developmental care giving burden could be alleviated. Second, with the input of only the factors related to care giver's peculiarity, the study examined the impact on the care giving burden and found that the self-efficacy as a characteristic of care givers had a significant impact on lessening the overall care giving burden and all sub-dimensional care giving burden. Since care givers took their care giving burden as their own complicated matter, they were using the self-efficacy as an important psychological coping method in order to overcoming the burden. The better the health conditions of the care givers were, the less the overall care giving burden, the sub-area physical burden, time-dependence burden, psychological burden and developmental burden were. Third, the study also examined, with only the factors related to social environmental characteristics, the impacts that they had on care giving burden and found that the care givers backed by much social support had a reduced overall care giving burden and all other sub-dimensional care giving burden except financial care giving burden. Particularly, social support had the greatest impact on alleviating their physical care giving burden. The care givers who were satisfied with the benefit of social service showed their alleviation in their overall care giving burden, along with sub-dimensional financial care giving burden, physical care giving burden and developmental care giving burden. Because the social service costs less than at hospitals and its notable satisfaction brings the offsetting effect of purchase expense , it seemed to reduced a financial burden. In the contrary case, those care givers who were dissatisfied with the social services showed increased emotional and financial care giving burden. Fourth, to find the areas that call for intervention of priority in reducing care giving burden on the care-givers of stroke patients and to grasp the wholesome care giving burden, the study took all independent variables that had been found to be the factors of care giving burden into consideration and then compared their relative impacts on one another. In the order of the self-efficacy, social support, routine activity performing capability, the satisfaction with social welfare service and the health conditions, the variables were found to have influenced on the overall care burden alleviation. In a integration model, the self-efficacy worked strongly as a care giving burden factor in the overall and sub-dimensions. It had relatively steady impacts on all areas except physical and financial care giving burdens. The satisfaction with the social service benefits resulted in the alleviation of overall care giving burden by inspiring the care givers to care for their own physical and mental health and enabling them to have access to the developing process of their own life span. In the opposite case, that is, when the social service was felt unsatisfactory, there was an increased emotional burden for the care-givers. Fifth, to find the relations between care giving burden and social welfare service need, the study applied Pearson's coefficient of correlation to care giving burden and to the need for social welfare. On the whole, facing care giving burdens of physical, social, developmental and emotional dimension, the care givers desired instrumental support in their house chores and the care for their patients. Once they faced physical, social and financial care giving burden, they wanted some support from the community support network. In other words, with the absence of satisfactory social services, the care givers expected the community support network to take up the instrumental support such as the care for their patients and a helping hand in house chores for them. Also, when they felt their burden was too much for them to bear, it was found that they wanted the information on rehabilitation and professional support counselling of some forms. However, since social support was limited in providing instrumental support such as patient care, satisfactory and adequate social service should have been provided first, followed by the provision of professional counselling support on rehabilitation, countering the situation and improving the self-efficacy. In conclusion, the study found that the all three of social services, social support and professional counselling service should be provided all together and at the same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