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Differential effect of group housing and single housing in single-prolonged stress and conditioned fear model of mice. 원문보기

  • 초록

    인간의 삶에서 사회적 지지(social support)는 매우 중요하다. 주변 사람들과 사회적관계(social relationship)를 통해서 따뜻한 말이나 행동에서 얻는 정서적 위로, 물질적 조력은 정신적, 신체적 건강 부분에 밀접한 관련이 있다. 인간이 사회적으로 고립이 되면 신체적 질환 뿐만 아니라 정서적으로 우울, 스트레스로 인해 정신적 질환을 겪을 확률이 높다. 동물에서도 혼자 있을 때의 우울증, 불안 같은 행동이 나타난다. 생쥐의 사육환경을 Group housing 과 Single housing 으로 나누었을 때, Single housing 의 생쥐는 우울증, 불안과 같은 행동학적 변화가 나타났다. 동물의 group housing 은 인간의 사회적 지지와 비슷하다고 추측 할 수 있다. Single housing 은 인간의 사회적 고립(social isolation) 이라고 볼 수 있다. 현재 외상후스트레스장애 환자와 가장 비슷한 증상을 나타내며 가장 많이 사용되는 동물 모델은 single-prolonged stress(SPS) rat 모델이다. single-prolonged stress(SPS) rat 모델은 불안과 자발적운동 감소와 같은 행동학적 변화가 유발되었고, GR의 과민성에 의해, HPA축의 억제 및 혈중 glucocorticoid양의 감소가 나타난다. 생쥐 에서 기존 SPS 모델의 단점을 보완하고 외상후스트레스장애의 임상적 특징을 더 잘 나타내기 위해 Conditioned fear stress(CF) combined with single-prolonged stress(SPS) mouse model 이 개발되었다. 본 연구는 SPS-CF stress 에 노출시킨 생쥐에서 group housing 사육을 통해 사회적지지의 영향을 받아 생기는 행동학적 변화를 조사하였다. 연구 결과 SPS-CF stress 에 노출된 mice 중 PTSD 는 Group housing 의 영향을 받지 않았다. Group housing 과 Single housing 에서 모두 불안 및 우울증과 같은 행동한적 변화가 나타났다. STRESS 군은 Group housing 의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다. Group housing 에서는 조건적 공포 기억을 제외하고는 어떠한 자극에도 노출되지 않은 CONTROL 군과 비슷한 경향을 나타냈다. Single housing 에서는 불안 및 우울증과 같은 행동을 나타냈으며 PTSD 군과 비슷한 경향을 보였다. 이러한 결과는 사회적지지가 인간의 삶에서 신체적, 정신적 건강에 중요한 인자로 인식해야 할 필요성을 보여준다. 향후 다른 스트레스 및 우울증 동물 모델에서도 동일한 실험을 적용하여 다양한 행동실험을 통하여 사회적지지가 가지고 있는 효과를 연구할 필요성을 제시하였다.


    Social support is crucial to our lives. The emotional comfort gained from warm words, behavior, and material assistance based on social relationship is closely linked to emotional and physical health. Isolated people are prone to mental diseases, such as stress and depression, as well as physical illnesses. Depression and anxiety occurring from being alone are also found in other animals. Compared to mice raised in group housing, mice in single housing show behavioral changes such as depression and anxiety. Group housing is similar to social support for humans, while single housing is similar to social isolation. Currently, the most-widely used PTSD animal model is the single-prolonged stress (SPS) rat, as it shows the symptoms most similar to patients with PTSD. The SPS rat model shows behavioral changes such as anxiety and spontaneous activity, GR hypersensitivity, suppression of the HPA axis, and decreases in blood glucocorticoid levels. To overcome the flaws of existing SPS models and to better replicate PTSD clinical features, a mouse model of conditioned fear (CF) combined with SPS was developed. This study investigated behavior changes in SPS-CF mice exposed to social support in group housing. We found that for SPS-CF mice, group housing had no impact on PTSD. Both single- and group-housed mice showed behavioral changes such as anxiety and depression. However, group housing did affect STRESS. Group-housed mice showed behaviors similar of those of control mice not exposed to any stimuli, except for conditioned fear. Single-housed mice showed anxiety and depression similar to PTSD. Our findings suggest that social support should be perceived as crucial to our physical and emotional health. Finally, this study discusses the need for exploring the effects of social support through diverse behavior tests. Additional studies are needed to assess the importance of social support in other animal models of stress and depression.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