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학위논문 상세정보

『김일성저작집』을 통해 본 북한의 보건의료 인식과 체계의 구축 원문보기
Kim Il Sung's perception and building of health/medical care systems as viewed from the analysis on “Kim Il Sung's collected Writings"

  • 저자

    엄주현

  • 학위수여기관

    북한대학원대학교

  • 학위구분

    국내석사

  • 학과

    정치통일전공

  • 지도교수

    신종대

  • 발행년도

    2014

  • 총페이지

    122 p.

  • 키워드

    북한 보건의료 무상치료제 의사담당구역제 예방의학 보건일군 동의학;

  • 언어

    kor

  • 원문 URL

    http://www.riss.kr/link?id=T13538422&outLink=K  

  • 초록

    북한 보건의료에 대한 기존 논의들에 의하면 인민을 위한 보건의료 체계가 구축되었으나, 1990년대 정치·경제적 어려움으로 정상적인 운영이 되지 않는다고 밝히고 있다. 하지만 보건의료 체계가 구축되었다는 주장은 1980년대 초 남과 북의 건강지표가 비슷한 수치를 보이던 것이 1990년대 중반 4배 이상 차이가 벌어진 사실과 여전히 국제사회의 인도적 지원을 받고 있는 북한의 현실을 설명할 수 없다. 이에 북한의 보건의료 체계 구축을 추진했던 김일성 시대를 대상으로, 김일성의 대표적 문건인 『김일성저작집』을 통해 보건의료 체계 구축 과정을 재분석해보았다. 본 연구를 위해 보건의료와 관련한 분야를 설정하고 용어를 선정했다. 이를 통해 사용된 빈도수와 각 용어의 다빈도 문건을 조사해 보건의료 관련 용어의 빈도수가 높은 문건을 정리했으며, 다빈도 문건에 대한 개작 여부를 확인했다. 더불어 북한이 '완전하고 전반적인 무상치료제'를 실시했다고 주장하는 1970년 이전과 이후를 구분해 김일성의 보건의료 관련 용어에 대한 인식과 체계를 검토해보았다. 분석 및 검토 결과 북한은 사회주의 보건의료의 기본원칙인 국가에 의한 서비스, 대상의 보편성, 예방의료, 무료서비스 등을 수립하기 위해 대대적인 병원 건설과 보건의료인 양성을 통해 무상치료제를 추진하는 기반 구축은 성공했으나, 지속적으로 발전된 보건의료 체계를 운영하기 위한 의약품 및 의료기구 등의 물적 토대 구축에서 성공하지 못했음을 밝힐 수 있었다.


    With regard to North korea's health/medical care system, many researchers have disclosed that North Korea has long been suffering from its politico-economic conditions of 1990s, despite the nationwide healthcare system laid for general public. Nonetheless, such an assertion that health/medical care system has come into play cannot explain why North Korean's health indicators were so plunged in a short period and its subsequent reality that they remain to be recipient of the humanitarian aids from around world community. Henceforth, given the Kim Il Sung's regime where North Korea's health and medical care system had been carried forward, I have examined the process how they led up to it by inquiring into Kim Il Sung's collected writings". With a selection of 18 terms prevalent in 6 areas in respect of health and medical care, I have reviewed where and what and how often specific terms were taken in the Kim's collected writings, focusing on their frequency of use. Also with the frequent terms probed, new efforts have been made to point out which documents included a higher frequency of use of relevant medical terms. In addition, I have checked on whether such high frequency documents have been adapted for whatever reasons. Lastly, by splitting up pre and post-1970 about which North korea allegedly claimed as the period of full-fledged implementation of 'complete and overall care system free of charge', I have examined the health care system of North Korea coupled with Kim's perception of relevant medical terms. In the meaning of healthcare system completion by priority, there are substructure phase in what manner and towards which way health care system would be arranged and oriented, afterwards superstructure phase aiming at qualitative advancement. Yet such a well-structured system should continue to hold out its way and then only it could be declared as fully completed. However, on the one hand North Korea's one achieved the substructure for the sake of socialist healthcare, which enabled hosts of health and medical personnel to afford a free medical service, they failed to have got medical supplies and instruments for qualitative advancement secured on the other, thus resulted in a stalemate at substructure stage.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