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환아 보호자의 삶의 질과 관련요인
Quality of Life and Related Factors in Caregivers of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 Patients

정종현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신경정신과학교실HH0000228  ); 홍승철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신경정신과학교실HH0000228  ); 한진희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신경정신과학교실HH0000228  ); 이성필   (가톨릭대학교 성빈센트병원 신경정신과학교실HH0000228  );
  • 초록

    목적: 질병이 환자에 끼치는 주관적인 영향을 반영하고, 환자의 전반적인 경과와 예후를 나타내는 지표로써 삶의 질 개념이 널리 사용되고 있다. 이때 질병은 환자 자신뿐만 아니라 가족들의 삶에도 상당한 영향을 미치게 되고, 특히 아동이 질병에 이환 되었을 경우 이러한 영향은 더욱 커지리라고 생각된다. 이에 주의력결핍 과잉 행동장애 환아의 보호자를 대상으로 삶의 질의 정도를 알아보고, 삶의 질에 영향을 주는 다른 요인은 무엇인지를 알아보고자 하였다. 방법: DSM-IV 진단기준에 의해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로 진단된 아동 38명의 보호자를 대상으로 하였고, 나이와 성별을 맞춘 정상아동 16명의 보호자를 건강대조군으로 하였다. 환아 보호자군과 건강대조군에 대하여 자체 제작한 사회인구학적인 변인에 대한 설문지, 한국판 세계보건기구 삶의 질 간편형 척도(WHOQOL-BREF)를 사용하여 각각 변인의 차이를 비교하였다. 결과: 1) 한국판 WHOQOL-BREF 척도에서 전체 삶의 질 총점과 전반적인 삶의 질, 척도내의 4개의 영역인 신체적 건강 영역, 심리적 영역, 사회적 관계 영역, 환경영역에서 환아 보호자군과 대조군에서 의미 있는 차이는 없었으나, 신체적 건강 영역의 하부척도인 일상생활수행능력 척도 $(3.0{\pm}0.7\;vs.\;3.6{\pm}0.7)(p=0.008)$ 와 심리적 영역에 해당되는 자존감척도 $(2.8{\pm}0.7\;vs.\;3.3{\pm}0.7)(p=0.049)$ 에서 유의하게 감소되어 있었다. 2) 전체 삶의 질 총점은 교육년수가 길수록 높았다(r=0.437, p=0.007). 3) 신체적 건강 영역 (영역 1)은 교육년수가 길수록 높은 점수를 보였고(r=0.370, p=0.024), 하부 척도 중에서는 수면과 휴식 척도가 교육연수와 양의 상관관계를 보였다(r=0.429, p=0.008). 4) 심리적 영역(영역 2)과 관련 있는 요인은 없었으나, 하부 척도인 긍정적사고 척도는 교육년수가 길수록 점수가 높았으며 (r=0.346, p=0.036), 자존감 척도(r=-0.337, p=0.039)와 사고 학습 기억능력 척도(r=-.341, p=0.036)는 보호자의 나이가 많을수록 점수가 낮았다. 5) 사회적 관계 영역(영역 3)과 관련 있는 요인은 없었으나, 하부척도 중 성적활동 척도는 교육년수가 길수록 높은 점수를 보이고 있었다(r=0.344, p=0.037). 6) 환경 영역(영역 4)은 교육년수가 길수록 점수가 높았지만(r=0.482, p=0.003), 환아의 나이가 많을수록 낮은 삶의 질 수준을 보고하였다(r=0.328, p=0.044). 한편 하부 척도 중에서는 신체적 안전 척도(r=-0.414, p=0.010), 거주환경 척도(r=-0.429, p=0.007), 새로운 정보나 기술의 취득 척도(r=-0.382, p=0.018), 의료서비스 및 사회보장서비스 척도(r=-0.351, p=0.031)가 환아의 나이와 음의 상관관계를 보였으며, 신체적 안전척도는 보호자의 나이가 많을수록 삶의 질이 낮음을 보고하였다(r=-403, p=0.012). 한편, 새로운 정보나 기술의 취득척도(r=0.406, p=0.013), 여가활동 척도(r=0.464, p=0.004), 교통 척도(r=0.363, p=0.027)은 교육연수가 길수록 높은 점수를 보고하였다. 결론: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환아의 보호자가 느끼는 주관적인 삶의 질은 건강대조군에 비해 나쁘지 않았다. 그러나 환아의 나이가 많을수록, 보호자의 교육연수가 낮을수록 스스로 느끼는 삶의 질의정도가 낮았으므로 이에 대한 관심이 필요할 것이다.


    Objective : The purpose of this study was to investigate the quality of life and it's related factors in caregivers of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 patients. Methods : The subjects were 38 attention deficit hyperactivity disorder patients' caregivers(mean age : $37.5{\pm}6.5$ , 38 women). Patients were diagnosed with DSM-IV-TR ADHD criteria. Korean version of WHOQOL-BREF(World Health Organization Quality of Life assessment instrument Abbreviated Version) was used for assessment. Results : 1) No significant differences were found in the score of WHOQOL-BREF, overall QOL, physical health domain, psychological domain, social relationships domain and environmental domain between caregiver and control group. 2) The score of Activity of daily living facet $(3.0{\pm}0.7\;vs.\;3.6{\pm}0.7)(p=0.008)$ and self-esteem facet $(2.8{\pm}0.7\;vs.\;3.3{\pm}0.7)(p=0.049)$ were significantly decreased in caregivers of ADHD. 3) Total score of WHOQOL-BREF(r=0.437, p=0.007) and physical health domain(r=0.370, p=0.024) were correlated with caregiver's educational age. 4) In the psychological domain, the score of self-esteem facet(r=-0.337, p=0.039) and thinking, learning, memory & concentration facet(r=-.341, p=0.036) were decreased with caregiver's age. 5) The score of environmental domain were significantly increased with caregiver's educational age (r=0.482, p=0.003), but decreased with patient's age(r=0.328, p=0.044). Conclusion : Although the quality of life in caregivers of ADHD patient had not significantly decreased than control, the quality of lift were positively correlated with educational age of caregives, and negatively correlated with chronological age of caregivers and children. Above results suggest that physicians should consider integrated approaches for caregiver's subjective quality of life in the management of ADHD.


  • 주제어

    삶의 질 .   주의력결핍 과잉행동장애 .   보호자.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NDSL :
유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NDSL에서는 해당 원문을 복사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위의 원문복사신청 또는 장바구니 담기를 통하여 원문복사서비스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논문과 함께 이용한 콘텐츠
이 논문과 함께 출판된 논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