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동아시아의 통화블럭 가능성과 적정환율제도의 모색
A Study on the Optimal Currency Area and Exchange Rate Regime in East Asia

김태준   유재원  
  • 초록

    The exchange rate policy of East Asian countries before the crisis may be characterized as the de facto dollar peg. However, the regression analysis reveals that it cannot be explained by the optimal currency area theory. Political consensus building is required as a prerequisite for monetary cooperation in East Asia. Most crisis-stricken countries in East Asia adopted the flexible exchange rate regime. Such a move seems appropriate compared with alternatives of a hard peg system. However, in order to cope with the greater exchange volatility, East Asian countries should pursue macroeconomic policy targeting exchange rate stability, nurture domestic bond and capital markets, and strengthen surveillance of domestic financial sectors. Even under the flexible exchange regime, there remains the risk of speculative attack. Thus, from the medium and/or long-term perspectives, East Asian countries should deliberate the establishment of a regional monetary system similar to that of the EMS.


  • 주제어

    최적통화지역 .   통화블럭 .   지역차입협정.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다운로드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NDSL에서는 해당 원문을 복사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위의 원문복사신청 또는 장바구니 담기를 통하여 원문복사서비스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논문과 함께 출판된 논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