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李泰俊 作品에 나타난 선비정신 硏究
A Study on the Scholar Spirit Represented in Lee, Tae-jun's Works

조기철  
  • 초록

    1930년대 尙虛 李泰俊의 소설에 나타나는 선비정신의 연구는 그에 대한 기존의 연구가 비교적 단편을 통한 傳記的 考察에 치우쳐 있어 작가의 작품 전반에 내포되어 있는 사상을 이끌어 내는 데는 한계가 있다. 따라서 그의, 思想의 전면을 長篇小說과 연계시켜 봄으로써 나타나는 主題意識인 선비정신을 규명함으로써 작가의 위상을 재정립할 수 있는 계기가 된다. 그는 1930년대의 植民狀況의 한국 현실을 배경으로 하여 작품을 썼음에도 社會性보다 純粹藝術性에 더 中心을 두고 있다. 하지만 예술성이 지니는 尙虛의 작품 이면에서 시대성은 예외가 될 수 없다. 그의 思想을 古典과의 연계에서 고찰할 때 작품의 주제의식은 民族性을 표출한다. 민족성을 지닌 작가의 '선비정신'은 조선 후기의 실학자들이 내세우는 匡濟一世와 연계된다. 그러므로 尙虛의 작품세계에서 나타나는 의식은 尙古主義를 基底로 하기 때문에, 그의 사상은 한국 민족의 정신적 맥을 이어온 선비정신을 되새기게 한다.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다운로드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NDSL에서는 해당 원문을 복사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위의 원문복사신청 또는 장바구니 담기를 통하여 원문복사서비스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논문과 함께 출판된 논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