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경제와 사회 = Economy and Society no.83, 2009년, pp.143 - 168, 361  

우리나라 사회합의주의의 형식과 실질 간의 괴리 - 노사정위원회를 중심으로
Social Corporatism in Korea: The Evolution of KTC

이덕재  
  • 초록

    1998년 외환위기와 함께 수립된 노사정위원회는 시간이 흘러가면서 형식적 제도화의 수준을 높여간 것과 달리 실질적으로는 불안정해져 갔다. 이는 '형식과 실질 간의 괴리' 혹은 '저신뢰의 제도화' 등으로 표현되기도 했다. 우리는 이러한 노사정위원회의 '형식과 실질 간의 괴리'를 서유럽 사회합의주의 논의의 두 흐름, 즉 슈미터류의 이해중재체계와 렘브루크류의 정책형성체계 속에서 포착하고자 했다. 분석 결과는 다음과 같다. 슈미터류의 위계적 구조는 공동결정의 함정에 빠지지 않도록 정상조직을 향한 의사결정의 축적으로서 '집적(concentration)'과 산업부문의 모든 노동자를 조직적으로 통합하는 경향으로 이해되는 '집중(centralization)'의 두 측면을 요구한다. 그러나 오랫동안 대기업 중심의 산업화와 기업별노조체계의 역사가 강제한 구조적 힘은 집적과 집중을 방해하면서 이해중재체계를 협해화시켰다. 한편, 노동계의 강력한 노사정 3자주의 형태의 도입요구는 외견상 노사정위원회의 법제도적 안정화 및 위상강화로 이어졌다. 그러나 이는 곧 비정규직 문제에서처럼 조직노동으로 포괄할 수 없는 성격의 의제에서 '공동결정의 함정'에 빠짐으로써 실질적 취약성을 드러냈다. 노사정위원회의 이해중재체계는 정책형성체계와 관련성이 높은 정규노동시장에 참여하지 못하는 근로자들의 문제와 관련된 핵심의제들에 대해 실질적으로 조응하지 못하고 있는 것이다. 따라서 한국에서 노사정위원회의 형식과 실질간의 괴리는 사회합의주의의 두 유형간의 괴리의 한 형태로 이해할 수 있다.


    In contrast to improvement of its formal institutionalization, KTC(Korea Tripartite Committee) has been unstabilized in reality since it was launched during the Asian currency crisis in 1998. This unexpected result is often acknowledged as the 'disparity between a formality and substance' or 'institutionalization of low trust'. The present study aimed to explain this 'disparity between a formality and substance', basing on the theory of social corporatism, which has focused on two distinguishable aspects: Schmitter's interest intermediation system and Lembrugh' policy concertation system. An interest intermediation system has been feeble at best for the last a decade in terms of both concentration and centralization. The long history of large corporate-centered industrialization and firm-based industrial relation in Korea have prevented the hierarchial ordering from being improved, which is usually found to be led by the peak organizations. The kind of corporatism that the party of labour force has claimed and imagined at the beginning of the talks, has resulted in stabilization of the institution in terms of formality only. The formality-oriented stabilization reveals its weakness when the organization is not able to bring up such an agenda that organized union should otherwise embrace as the problem of irregular and temporary employments as it is caught in the 'trap of codetermination'. In this regard, the present study argues that KTC's formal interest intermediation system confines itself to the affairs for members of the union only and is unable to put the problems pertinent to the policy concertation of the non-members on the agenda of the discussion. This exposes and strengthens the problem of the 'disparity between the formality and substance' in terms of the two aspects of social corporatism.


  • 주제어

    노사정위원회 .   사회합의주의 .   KTC(Korea Tripartite Committee) .   Social Corporatism.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다운로드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NDSL에서는 해당 원문을 복사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위의 원문복사신청 또는 장바구니 담기를 통하여 원문복사서비스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논문과 함께 출판된 논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