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미국 라디오 방송 제도의 성립과 공익 개념의 형성, 1922~26
Engineering the Public Interest in Making American Broadcasting, 1922~1926

백미숙  
  • 초록

    미국 방송 제도의 원형이 만들어졌던 시기에 초점을 맞추고 있는 이 논문은 어떤 이해주체들이 어떤 갈등과 대립의 과정을 거쳐 방송의 공익성을 규정했는가를 밝히기 위해 미상무성의 라디오 정책을 아카이브 문헌을 통해 분석하고 있다. 분석결과는 20년대 초 정책당사자들의 공익성 규정의 철학적 기조와 정책실천 논리는 '최대다수에게 최대의 방송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양적 기준과 '기술합리성'이었음을 밝히고 있다. 이 두 가지 기준은 클래스 B등급제, 슈퍼파워와 고출력 네트워크 등의 대기업의 이해가 관철되는 정책 선택을 정당화하였고, 이를 통해 국가 공동체가 요구하는 방송의 공익성은 오로지 광역단위의 상업방송이라는 사회적 형태를 통해서만 실현되는 것으로 개념화되었다. 즉 기술합리성에 의한 공익개념을 도구로 상업방송 제도를 전제로 하고 있는 정치 철학과 정책이 이미 싹터서 자라나고 있던 교육, 농업, 문화, 사회소수자의 목소리와 의견을 표출하는 공간으로서 라디오의 가능성을 제거해버렸다.


    The purpose of this study is to examine who determined the meaning of public interest and how it was applied to regulatory policies in the institutionalization of the U. S. radio broadcasting. In policy debates over the interpretation and application of the public interest, the major actors were the radio listening public (civil society), the radio industry, and the government as a regulatory agency in negotiating and controlling interest conflicts between two. To reveal how these three actors competed and confronted with what political philosophy and economic ground, this study analyzes two broadcasting policy cases--Class B licensing policy; and superpower and high power network policy--implemented by the U. S. Department of Commerce. For this policy analysis, this study relies mainly on archival research using historical documents of the government and congressional hearings, and the popular press published between 1920 and 1927. Through the analysis, this study finds that policy-makers' underlying political philosophy and rational basis were the criteria of "the greatest good to the greatest number" and "technological rationality." These two criteria justified and legitimated discriminatory radio spectrum allocation, transmitting power, and licensing policies In favor of radio corporations, such as RCA, GE, Westinghouse, and AT&T. These radio corporations argued that technical progress itself would best dictate its own governing rules and that government officials should limit regulatory activities to technical considerations in the use of quantitative criteria. By the two criteria, it was conceptualized that commercial broadcasting best serves the public interest of national community as the only form of a social communication system. That is, the concept of the public interest narrowly defined by the instrumental use of technological rationality ignored the fact that spectrum and power policies were not simple technical matters, but political and social decisions that would determine institutional characteristics and material substances of national broadcasting. Based on this finding, this study does not attempt to repeat the simple dichotomy that commercial is evil and noncommercial is good. But, this study demonstrates how the public interest framed by technological rationality defeated and removed the growing alternative potential of radio as a social forum for the marginalized voices and for the unique needs of diverse geographic and/or social communities--the missed opportunity.


  • 주제어

    공익 개념 .   방송의 공공성 .   기술합리성 .   미국방송규제 정책 .   public interest .   technological rationality .   American broadcasting policy .   broadcasting history.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다운로드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NDSL에서는 해당 원문을 복사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위의 원문복사신청 또는 장바구니 담기를 통하여 원문복사서비스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논문과 함께 이용한 콘텐츠
이 논문과 함께 출판된 논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