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논문 > 논문 검색상세

논문 상세정보

철학과 현상학 연구 v.24, 2005년, pp.189 - 219  

패션과 미적 자율성에 대한 페미니즘 시각에서의 고찰 - 쓰개치마의 예를 중심으로
A study on Fashion and Aesthetic Autonomy in the feminist point of view - Focused on the Ssgaechima(korean chador) -

연희원  
  • 초록

    이 글은 조선시대 쓰개치마와 이를 벗고 찍은 1900년경 이화학당 학생들의 사진을 중심으로 변화된 패션의 움직임에 대한 미학적, 철학적 고찰을 통해 미적 자율성에 대한 신화를 비판하면서, 여성의 신체와 외양에 대한 저항과 자율적 주제구성을 살펴보고자 한다. 먼저 패션에 대해 다시금 이해할 필요가 있다. 패션에 대한 철학적 적의는 남성/여성, 이성/감정에서 오는 위계질서 속에서 패션을 여성과 동일시하면서 온 경멸로서, 이는 사실상 남성 역시 사소한 차이들을 통해 패션을 입고 있음을 간과한 것이다. 또한 이는 옷을 입는다는 것이 몸을 공적으로 만들며, 개인의 정체성을 형성하고 표출하는 일임을 간과한 것이다. 페미니즘 미학은 미적 자율성이라는 개념을 거부한다. 왜냐하면 무관심성 자체가 특권화된 입장의 관심이며, 따라서 모든 미적 범주들이 관심적 이기 때문이다. 따라서 페미니즘 미학의 패션분석은 젠더분석과 함께 사회경제적 함의들을 함께 고찰하고자 할 것이다. 그리하여 이러한 미학원리에 근거해 쓰개치마를 보면, 사회신분을 상징하거나 신체보호를 위한 실용적 기능을 갖고 있는 남성들의 갓(관모)과 달리, 쓰개치마는 실용적인 기능보다는 여성을 사적 영역에로만 머무르게 하는 이데올로기일 뿐 아니라 여성의 자신의 몸을 부정적으로 인식하게 하고(성적 유혹의 대상으로서) 여성의 자연적 몸을 은폐시키려하는 남성중심주의의 발로이다. 따라서 쓰개치마의 미학이 고움이나 우아가 아니라 종속과 구속의 미리면, 1900년 경 쓰개치마를 벗은 패션은 이러한 남성중심적 인습과 구속으로부터의 해방이자 여성 자신이 선택한 자신의 정제성구성인 것이다.


    The goal of this essay is bring to light the male-centralism with respect to ssgaechima, compared with the fashion in the photograph of students of Ewha women"s school in the year 1900. Fashion is inherently associated with change, and the instability of fashionable choice may seem to some a proof of the emptiness. There is, to all appearances, a philosophic hostility to fashion. This hostility has it"s roots in the Cartesian opposition of mind and matter, male/female, reason/ emotion, culture/nature, public/private, invention/reproduction, and in the still more ancient antagonism of body and soul. If there are feminist concerns about fashion, they should be radically different from those of traditional philosophy. So Feminism implies the abandonment of the doctrine that a disinterested state of contemplative attention characterizes aesthetic appreciation and appropriate apprehension of art. According to this feminist aesthetics, ssgaechima(korean chador) was not a clothes for the protect women"s body from nature but a dress of ideology which made women remain in domestic, private area as a sexual object, while men"s hat(got, official hat)was for the protect men"s body from nature and for the symbol of social, public state. Therefore the aesthetics of ssgaechima is not elegance or the beauty of Goum but a beauty of subordination. And the fashion of putting off the ssgaechima in the early 20th century is the symbol of women"s emancipation from the male-centered social custom, which means the creation of her own identity.


  • 주제어

    패션 .   복식 .   쓰개치마 .   미적 자율성 .   복식미 .   남성중심주의 .   장식설 .   수치설 .   fashion .   dress .   Ssgaechima(korean chador) .   aesthetic autonomy .   male-centralism .   theory of ornamentation and modesty.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

원문보기

무료다운로드
  • 원문이 없습니다.
유료다운로드

유료 다운로드의 경우 해당 사이트의 정책에 따라 신규 회원가입, 로그인, 유료 구매 등이 필요할 수 있습니다. 해당 사이트에서 발생하는 귀하의 모든 정보활동은 NDSL의 서비스 정책과 무관합니다.

원문복사신청을 하시면, 일부 해외 인쇄학술지의 경우 외국학술지지원센터(FRIC)에서
무료 원문복사 서비스를 제공합니다.

NDSL에서는 해당 원문을 복사서비스하고 있습니다. 위의 원문복사신청 또는 장바구니 담기를 통하여 원문복사서비스 이용이 가능합니다.

이 논문과 함께 출판된 논문 +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