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HOME> 보고서 > 보고서 검색상세

보고서 상세정보

한·중FTA시대 양국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방안
Bilateral Cooperation Plan on Agri-Food Safety in the Era of the Korea-China FTA

  • 과제명

    한중FTA시대 양국 농식품안전분야 협력방안

  • 주관연구기관

    한국농촌경제연구원
    Korea Rural Economic Institute

  • 연구책임자

    정정길

  • 참여연구자

    임채환   황윤재  

  • 보고서유형

    최종보고서

  • 발행국가

    대한민국

  • 언어

    한국어

  • 발행년월

    2015-08

  • 과제시작년도

    2015

  • 주관부처

    국무조정실

  • 사업 관리 기관

    한국농촌경제연구원
    Korea Rural Economic Institute

  • 등록번호

    TRKO201600001485

  • 과제고유번호

    1105010507

  • DB 구축일자

    2016-05-14

  • 초록 


    Research Results and Implications
    An analysis of cases that failed the Chinese customs inspection in the export of Korean agri...

    Research Results and Implications
    An analysis of cases that failed the Chinese customs inspection in the export of Korean agri-food between June 2014 and May 2015 showed several characteristics and implications. First, among the major reasons why Korean agri-food failed to pass the customs, the proportion of a specific reason was markedly high in each region: inadequate packaging in Shandong province; violation of Chinese standards for the microorganism/ microelement content in Guangdong province; inadequate labeling in Shanghai City; and excess of standards for microorganisms and microelements in Liaoning, Zhejiang and Fujian provinces and Beijing City. Second, failure in customs clearance was concentrated on a certain cause by product: inadequate packaging for confectionery, beverages, candy/chocolate products, edible salts, etc.; excess of microorganism standards for fishery products, ramyeon, powdered milk, etc.; and inadequate labeling for sugar/syrup and alcoholic beverages. Third, it is necessary to set up differentiated plans by each customs region (port) in the export of Korean agri- food to China. Given the concentrated cases of disqualification due to a particular reason by region, tailored countermeasures are needed. If the percentage of a specific item's failure is high in a certain area, it is necessary to solve the causes or consider changing the export customs region (port) to another area.
    According to the result of the survey on domestic agri-food exporting firms, they requested the following to the Korean government for food trade with China: simplifying export documents; relaxing export quarantine standards; providing continued support and relaxing administrative procedures; strengthening discussion on agri-food standards with the Chinese authorities; and implementing education programs related to export to China. These exporters also requested cooperation centered on difficulties in the past export process to the Chinese government as follows: nationally unified customs application of food labeling standards and maintenance of consistency; the relaxation of sanitation inspection and quarantine standards and reduction in the duration; and prompt notification in case of changes in quarantine regulations. The companies also requested to both the Korean and Chinese governments the two governments' mutual certification of various certificates (including sanitation certificates and certificates of origin); simplification of administrative procedures for export and import; and the speedy implementation of the FTA and strengthening of mutual cooperation.
    As for the basic direction for partnership in the field of agri-food safety to promote Korea-China food trade, it is needed to prepare cooperative plans based on articles of the Korea-China FTA; carry out government-led cooperation projects; strengthen active cooperative measures; establish a mid- and long-term road map for partnership to expand export and imple ment cooperation projects by stages; and increase support for small and medium-sized enterprises.
    We presented the following Korea-China cooperative plans in the field of agri-food safety for expanding food exports to China: 1) partnership utilizing the results of the Korea-China FTA; 2) collaboration through the government-authorized agencies' business cooperation; 3) the creation of a cooperative inspection and quarantine system for agri-food export and import; 4) strengthening of agri-food businesses in diplomatic offices in China and the expansion of areas for dispatching officers in charge; 5) mutual notification of changes in relevant policies and systems; and 6) the improvement of partnership between exporting and importing companies.
    First, for cooperation utilizing the results of the Korea-China FTA, it will be the most effective to establish and operate the SPS Committee and the TBT Committee. The FTA specifies that bilateral conflict resolution procedures are not applied to SPS and TBT-related issues. Thus, to complement this, the agreement recommends utilizing the mediation process of a specific non-tariff measure. After the implementation of the Korea-China FTA, it is needed to first consider employing the SPS Committee or the TBT Committee in case of disputes due to non-tariff measures in trade between the two countries. Through the two committees, the two countries need to immediately initiate animal plant health inspection negotiations for the major agri-food (i.e. strategic export items) of which one country asked the other to allow the import, so that the conclusion of Korea-China FTA will have a practical effect.
    Second, collaboration through business cooperation with government-authorized agencies can include strengthening partnership with China Certification & Inspection Group (CCIC). As a part of support policies for expanding agri-food exports to China, the Korean government has commissioned the Chinese Customs Support Project for Exporting Agri-food to CCIC Korea through aT. However, it is hard to maximize the project's performance because of the following reasons: the narrow support area and the small scale of the project; insufficient support projects in the preparation stage for export; the project's low efficiency due to dispersed players of the project; firms' low awareness of the agri-food export support project owing to the lack of PR for the project; and companies' insufficient participation in the project and inadequate management of participating enterprises. The ways to solve these problems include 1) expanding the scale of support projects and increasing support for companies producing promising export items; 2) strengthening preparation support in the pre-export stage; and 3) making and distributing export manuals by agri-food item for exporting to China.
    Third, the establishment of the cooperative inspection and quarantine system for exporting and importing agri-food is a measure to promote agro-food trade by preventing problems related to non-tariff barriers between Korea and China through mutually dispatching inspection and quarantine officers and strengthening preliminary inspection and quarantine for exported agri-food. Further, it is also necessary to consider introducing a joint inspection and quarantine system for exporting and importing agro-food between the two countries.
    Fourth, it is required to strengthen the agri-food business of diplomatic offices in China and expand the area for dispatching offices in charge. It is needed to upgrade the present rank of an agricultural attache of an embassy to bureau director-level, have a councilor, and additionally dispatch a manager, thereby enhancing the professionalism and speed of business. Also, it is necessary to consider supporting domestic firms' agri-food export to China by dispatching agricultural attaches to all Korean Consulates General in Qingdao, Shenyang, Shanghai, Guangzhou, etc.
    Fifth, in case of the introduction of or changes in systems, regulations and policies related to agri-food export and import, the advance notification of the changes between relevant institutions of Korea and China can reduce trial and error in mutual agri-food trade.
    Sixth, strengthening cooperation between exporting and importing companies can be conducted by the private sector, while the above five plans are cooperation measures at the government level. The two nations' companies can cooperate in such a way that exporters strengthen efforts to increase the quality and price competitiveness of products on the supply side and importers (buyers) are in charge of the process of import and domestic marketing and sales. This partnership will improve the business efficiency and bring benefits to both parties. Importers of an agri-food importing country have a higher understanding of their country's agri-food customs system, regulations, and inspection and quarantine system than exporters of an exporting nation. Therefore, the importers can reduce the time and costs for customs procedure and promptly respond to problems in the customs process.


    연구 결과 및 시사점
    최근 1년간(2014년 6월~2015년 5월) 우리나라 농식품의 대중 수출 시 중국 통관 검사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은 사례를 분석한 결과 몇 가지특징과 시사점을 발견하였다. 첫째, 우리나라 농식품의 통관 ...

    연구 결과 및 시사점
    최근 1년간(2014년 6월~2015년 5월) 우리나라 농식품의 대중 수출 시 중국 통관 검사에서 불합격 판정을 받은 사례를 분석한 결과 몇 가지특징과 시사점을 발견하였다. 첫째, 우리나라 농식품의 통관 불합격 주요 사유는 지역마다 특정 사유의 비중이 현저히 높게 나타났다. 산둥성에서는 포장 불합격이, 광둥성에서는 미생물·미량원소 함유량의 중국 표준 위반이, 상하이시에서는 라벨 불합격이, 랴오닝성, 베이징시, 저장성, 푸젠성에서는 미생물 및 미량원소 기준 초과로 인한 불합격 사례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았다. 둘째, 제품별로 하나의 특정 사유로 인해 집중적으로 통관이 불허된 것으로 나타났다. 과자, 음료, 사탕·초콜릿 제품, 식용소금 등의 제품은 포장 불합격이 다수 발생하였고 수산식품, 라면, 분유 등은 미생물 기준 초과가 주요 사유였고 설탕·시럽류와 주류 제품은 라벨 불합격이 주요 사유였다. 셋째, 우리나라 농식품의 대중 수출 시 통관 지역(항구)별 차별화된 대책 수립이 필요한 것으로 드러났다. 통관 지역별로 특정 사유로 인한 불합격 판정 건수가 집중적으로 발생하고 있는 점을 고려하여 맞춤형 대응방안 마련이 요구된다. 특정 지역에서 특정 품목에 대해 불합격 판정 비율이 높을 경우, 그 원인을 해소시키거나 수출 통관 지역(항구)을 타 지역으로 변경하는 방안을 적극 검토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된다.
    국내 농식품 수출업체를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실시한 결과 대중 농식품 교역에 있어 이들이 우리 정부에 바라는 지원 사항으로는 ‘수출 서류의 간 소화’, ‘수출검역기준 완화’, ‘지속적인 지원과 행정 절차 완화’, ‘농식품 표준에 관하여 중국 당국과의 협의 강화’, ‘대중수출 관련 교육프로그램 시행’ 등을 요청하였다. 한편 중국 정부에 대해서는 ‘라벨링 등 식품표기 규정의 전국(세관) 통일 적용 및 일관성 유지’, ‘위생검사검역 기준 완화 및 소요시간 단축’, ‘검역 규정 변경 시 신속한 통보’ 등 이들이 과거 대중 수출 과정에서 겪었던 애로사항을 중심으로 협조를 요청하였다. 또한 한·중 양국 정부에 공통 요청 사항으로는 ‘각종 증명서(위생증명서, 원산지증명서 등)에 대한 양국 정부의 상호인증’, ‘수출과 수입 행정 절차 간소화’, ‘FTA 조속 이행 및 상호협력 강화’ 등을 제시하였다.
    한·중 농식품 교역 활성화를 위한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의 기본 방향으로 한·중 FTA 협정문 조항에 근거한 협력 방안 마련, 정부 중심의 협력 사업 전개, 적극적인 협력 조치 강화, 수출 확대를 위한 중장기 협력 로드맵 구축과 단계별 협력 사업 전개, 중소기업에 대한 지원 강화 등을 고려할 필요가 있다.
    대중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한·중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방안으로 ① 한·중 FTA 협정 결과를 활용한 협력, ② 정부 공인기관의 업무협조를 통한 협력, ③ 수출입 농식품 검사검역공조체계 구축, ④ 해외공관의 농식품 업무 강화 및 담당관 파견 범위 확대, ⑤ 유관 정책 및 제도 변화 내용 상호 통보, ⑥ 수출업체와 수입업체 간의 협업 강화 등을 제시하였다.
    첫째, 한·중 FTA 협정 결과를 활용한 협력은 위원회(SPS위원회와 TBT 위원회)의 설치·운영이 가장 효과적일 것이다. 한·중 FTA 협정문은 SPS와 TBT 관련 발생 사안에 대해서는 양자 간 분쟁해결절차의 적용을 배제한다고 명시하고 있다. 따라서 이를 보완하기 위해 협정문에서는 특정 비관세 조치의 중개절차를 활용하도록 권장하고 있다. 한·중 FTA 이행 이후 양국간 무역에서 비관세조치에 의한 분규 발생 시 식물위생검역(SPS)위원회나 무역기술장벽(TBT)위원회의 활용을 최우선으로 고려할 필요가 있다. 나아가 두 위원회를 통해 양국이 각각 상대국에 수입허용 요청을 한 주요 농식품 품목(전략수출품목)에 대한 수출입 검역협상을 즉각적으로 추진하여 한·중 FTA 체결의 실질적인 효과를 창출할 필요가 있다.
    둘째, 정부 공인기관과의 업무협조를 통한 협력은 중국검험인증그룹 (CCIC)과의 협력 강화를 들 수 있다. 우리나라 농식품의 대중 수출 확대를 위한 지원정책의 일환으로 우리 정부는 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를 통해 중국의 인증·검사전문기관인 CCIC Korea(중국검험인증그룹 코리아컴퍼니)에 ‘수출 농식품 중국통관지원사업’을 위탁 추진하고 있다. 하지만 현재 추진 중인 이 수출 농식품 중국통관지원사업은 지원 대상 업무 영역이 협소하고 사업 규모가 과소하며, 수출을 위한 사전 준비단계에서의 지원사업이 취약하고, 농식품 수출지원사업의 주체가 분산되어 사업의 효율성 저하를 초래하고 있으며, 농식품 수출지원사업에 대한 홍보 부족으로 사업 시행사실을 모르고 있는 업체가 많으며, 기업들의 사업 참여 적극성 미약과 참여기업에 대한 관리 소홀로 사업성과를 극대화하기가 어려운 실정이다. 이와 같은 문제점을 개선하기 위한 방안으로는 ① 지원 사업의 규모 확대 및 수출 유망 제품 생산 기업에 대한 지원 강화, ② 수출 전 단계의 준비 지원강화, ③ 대중 수출 농식품의 품목별 수출 매뉴얼 제작 및 배포 등을 들 수 있다.
    셋째, 수출입 농식품 검사검역공조체계 구축은 한 중 양국 간 비관세장벽에 관한 문제 발생을 미연에 방지하여 농식품 교역을 활성화시키기 위한 방안으로 검사검역관 상호파견을 통해 수출 농식품에 대한 사전검사검역을 강화하는 것이다. 나아가 상호 간 수출입 농식품에 대한 공동검사검역 제도의 도입도 적극 고려할 필요가 있다.
    넷째, 해외공관의 농식품 업무 강화 및 담당관 파견 범위 확대이다. 현행 대사관의 농무관 직급을 국장급으로 상향 조정하여 참사관을 두고 하부에 과장급을 추가로 파견하여 업무의 전문성과 신속성을 보강할 필요가 있다. 또한 칭다오, 선양, 상하이, 광저우 등에 설치되어 있는 한국총영사관에 모두 농무관을 파견하여 우리나라 농식품업체의 대중 농식품 수출을 대대적으로 지원하는 방안도 고려할 필요가 있다.
    다섯째, 유관 정책 및 제도 변화 내용 상호 통보로 한·중 양국이 농식품 수출입 관련 제도 및 법규, 정책 등의 도입 및 변경이 있을 경우, 시행 전에 상대국 유관기관에 미리 통보해 줌으로써 상호 간 농식품 교역상의 시행착오를 줄이도록 하는 것이다.
    여섯째, 수출업체와 수입업체 간의 협업 강화로 상기 다섯 가지 방안은 모두 정부가 주체가 되어 추진해야 하는 정부 차원의 협력 방안인 데 반해 이것은 민간부문에서 수행할 수 있는 협력 방안이다. 양국 기업 간의 협력으로 수출기업은 공급 측면에서 제품의 품질과 가격 경쟁력을 향상시키기 위한 노력을 강화하고, 수입업체(바이어)는 수입 절차와 국내 유통 및 판매의 전 과정을 책임지고 수행하는 방식이다. 이와 같은 협업은 업무 수행의 효율성을 제고시켜 쌍방에게 공히 이득이 되는 결과를 가져다 줄 것이다. 농식품 수입국 수입업체의 경우 수출국의 수출업체에 비해 자국의 농식품 통관 제도와 법규, 검사검역 체계 등에 대한 이해도가 높아 통관 업무 처리에 시간과 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장점이 있다. 또한 통관 과정에서 문제가 발생했을 경우에도 신속한 대응이 용이하다.


  • 목차(Contents) 

    1. 표지 ... 1
    2. 머리말 ... 3
    3. 요약 ... 5
    4. ABSTRACT ... 10
    5. 목차 ... 17
    6. 표목차 ... 18
    7. 그림목차 ... 20
    8. 제1장 서 론 ... 23
    9. 1. 연구의 필요성과 목적 ... 23
    10. 2. 선행연구 검토 ....
    1. 표지 ... 1
    2. 머리말 ... 3
    3. 요약 ... 5
    4. ABSTRACT ... 10
    5. 목차 ... 17
    6. 표목차 ... 18
    7. 그림목차 ... 20
    8. 제1장 서 론 ... 23
    9. 1. 연구의 필요성과 목적 ... 23
    10. 2. 선행연구 검토 ... 26
    11. 3. 연구 추진 체계 ... 32
    12. 4. 연구 방법 ... 33
    13. 제2장 한·중 농식품 교역 및 안전관리 현황 ... 35
    14. 1. 한·중 농식품 교역 현황 ... 35
    15. 2. 한·중 농식품 교역 관련 정책 동향 ... 50
    16. 3. 한·중 농식품 안전관리 현황 ... 60
    17. 제3장 한·중 농식품 교역상의 안전문제 발생 실태 ... 83
    18. 1. 한·중 간 농식품 안전 관련 주요 쟁점 ... 83
    19. 2. 양국 간 농식품 안전문제 발생 사례 ... 93
    20. 제4장 한·중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에 대한 인식과 평가 ... 129
    21. 1. 대중국 농식품 수출업체 현황과 식품안전 관련 인식 ... 129
    22. 2. 한·중 FTA와 식품안전분야 협력에 대한 평가 ... 141
    23. 제5장 한·중 농식품 교역 증진을 위한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 방안 ... 153
    24. 1. 한·중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 방향 ... 153
    25. 2. 대중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한·중 농식품 안전분야 협력 방안 ... 154
    26. 부록. 설문조사표 ... 165
    27. 참고 문헌 ... 175
    28. 끝페이지 ... 179
  • 참고문헌

    1. 전체(0)
    2. 논문(0)
    3. 특허(0)
    4. 보고서(0)

 활용도 분석

  • 상세보기

    amChart 영역
  • 원문보기

    amChart 영역